비즈니스북스

HOME > 비즈니스북스 > 신간도서

신간도서

로지컬 라이팅

맥킨지식 논리적 글쓰기의 기술

http://www.businessbooks.co.kr/11_Menu/new_book_detail.asp?IDX=371
저    자
데루야 하나코
옮긴이
김윤경
발행일
2019-07-29
사    양
252쪽   |   152*225
I S B N
979-11-6254-096-1 03320
상    태
정상
정    가
14,000

도서구매 사이트  구매를 원하시는 서점을 선택해 주세요.

  • Yes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반디앤루니스

최고의 커뮤니케이션 전문가가 알려주는 논리적 글쓰기의 기술!

어떻게 써야 상대를 설득하고 원하는 결과를 이끄는가?

비즈니스 현장에서 글쓰기는 사회 초년생부터 중견 간부에 이르기까지 누구나 갖춰야 하는 필수 역량이다. 사람이 직접 만나 말로 커뮤니케이션을 할 때는 상대의 질문이나 표정을 통해 상황 파악이 가능하기에 전달자가 추가로 설명하거나 정정할 수 있다. 하지만 글로 의사를 표현할 때는 문서가 전부이므로 글쓰기는 말하기보다 훨씬 정교하고 신중하게 이뤄져야 한다. 

 

사회생활을 하다 보면 부족한 글쓰기 실력 탓에 손해 보는 일이 종종 벌어진다. 몇날 며칠 고생해서 만든 내 보고서가 반려될 때 누구는 두 페이지짜리 보고서로 칭찬을 받는다. 심지어 전반적인 업무 능력까지 평가 절하되기도 한다. 과연 그 차이가 무엇일까? 어떻게 해야 머릿속으로 정리한 논점을 정확하게 표현할까? 어떻게 써야 상대를 설득하고 원하는 결과를 이끌 수 있을까? 이런 고민을 앓고 있는 비즈니스맨들이 많다. 그 속 시원한 해결책은 경영컨설팅사 맥킨지앤드컴퍼니(McKinsey&Company)의 ‘논리적 글쓰기 기술’, 즉 ‘로지컬 라이팅(Logical Writing)’에 있다. 문서 작성자가 전달할 내용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자신의 의도대로 상대를 이해시키는 기술이다.

 

《로지컬 라이팅》은 우리나라와 일본에서 커다란 반향을 일으키며 베스트셀러가 된 《로지컬 씽킹》의 실천편이다. 이 책은 로지컬 라이팅 기술로 논리적 구성을 하고 명확한 표현 갖춰 비즈니스 문서를 효과적으로 작성하는 방법을 알려준다. 《로지컬 씽킹》이 논리적으로 생각을 체계화하는 기술을 다뤘다면, 《로지컬 라이팅》은 이를 글쓰기에 어떻게 적용할 것인지에 대해 설명한 책이자 실전을 연습하는 워크북이다. 《로지컬 라이팅》에는 수년간 맥킨지에서 근무했던 커뮤니케이션 전문가 데루야 하나코의 논리적 글쓰기 노하우가 담겨 있다. ‘현대 경영학의 창시자’로 불리는 톰 피터스(Tom Peters)는 맥킨지를 ‘세계 최강의 지식 상인(Knowledge Merchant)’이라고 했다. 맥킨지는 뛰어난 업무 지식을 보유한 동시에, 그 지식을 적절하게 전달하고 원하는 결과를 이끌어내는 최고의 인재들의 집합소다.

 

 

 

일 잘하는 비즈니스맨들이 강력 추천하는 

논리적 글쓰기의 완벽한 안내서!

시중에는 글쓰기 책이 넘쳐난다. 그중 《로지컬 라이팅》이 일 잘하는 비즈니스맨들이 강력 추천하는 필독서가 된 까닭은 단순한 글쓰기를 넘어 자신의 생각을 상대에게 정확하고 쉽게 전달하는 전략의 핵심을 완벽하게 다루고 있어서다. 《로지컬 라이팅》은 크게 ‘메시지의 구성’과 ‘메시지의 문장 표현’ 두 부분으로 구성돼 있다. 비즈니스 문서는 업무를 진행하기 위한 도구이기에 전달할 메시지를 명확하게 구성하는 것이 중요하고, 글로 표현한 내용만이 상대에게 전달되므로 내용을 정확하게 써야 한다. 이런 이론을 익힌 뒤에는 바람직한 사례와 잘못된 사례를 비교하고, 집중 트레이닝 문제를 풀면서 로지컬 라이팅을 한층 본인의 것으로 소화할 수 있다.  

 

결국 글쓰기 커뮤니케이션에서는 무엇을 어떻게 전달한 것인지가 핵심이다. 문서 작성자는 전달할 결론과 이를 뒷받침하는 근거가 명료하게 연결되도록 내용을 구조화하고 간결한 문장으로 써야 한다. 대부분의 경우, 글머리 기호(약물 기호)를 사용해 요약식으로 정리해서 문서를 읽는 상대가 핵심을 한눈에 파악하도록 한다. 《로지컬 라이팅》이 이를 위해 MECE, So What?, Why So? 등 세 가지 요소를 제시한다. MECE는 들어가야 할 내용이 빠짐없이 다 들어갔는지, 내용 간에 서로 중복되는 부분은 없는지, 같은 종류의 내용들끼리 묶였는지를 검토하는 요소로 보고서의 수평적 관계를 구성하는 원칙이다. So What?과 Why So?는 수직적 관계를 구성하는 원칙인데, 쉽게 말하면 작은 기호에서 그 위의 기호로 올라갈 때는 So What?(그래서?)의 관계가, 큰 기호에서 작은 기호로 내려올 때는 Why So?(왜 그렇지?)의 관계가 성립돼야 한다.

 

《로지컬 라이팅》이 소개한 원칙을 잘 지키면 우리가 작성하는 문서에는 논리가 탄탄하게 갖춰진다. 더 이상 문서의 작성 문제로 고민하거나, 이로 인해 업무 능력마저 낮게 평가될까 두려워할 필요가 없다.

저자 l 데루야 하나코(照屋華子)  

일본 최고의 ‘로지컬 커뮤니케이션’ 전문가이자 비즈니스 브레이크스루Business Breakthrough대학 교수, 베스트셀러 작가, 강연가다. 도쿄대학 문학부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주)이세탄의 홍보 담당을 거쳐, 맥킨지앤드컴퍼니McKinsey&Company 일본지사에서 비즈니스 문서의 에디팅을 담당했다. 글로벌 기업의 멘토 역할을 하는 경영컨설팅사답게 맥킨지의 커뮤니케이션 기술이 상대를 설득하는 데 특별한 효과를 발휘한다는 점을 경험한 뒤 이론과 실전 활용 노하우를 집대성해 《로지컬 씽킹》을 출간했다. 


맥킨지식 논리적 사고와 구성의 기술을 알린 《로지컬 씽킹》은 출간 즉시 베스트셀러로 등극하며 일본에서 ‘로지컬 씽킹’ 붐을 일으켰으며, 지금까지 30만 부 이상 팔렸다. 후속으로 논리적 글쓰기에 초점을 맞춘 《로지컬 라이팅》, 《로지컬 씽킹 연습장》도 출간했다. 


현재는 기업의 의뢰를 받아 비즈니스 문서를 에디팅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기업이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로지컬 커뮤니케이션 기술을 교육하는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역자 l 김윤경

한국외국어대학교를 졸업하고 일본계 기업에서 무역과 통번역을 담당하다가 일본어 전문 번역가의 길을 가고 있다. 출판번역 에이전시 글로하나의 대표이기도 하다. 번역한 책으로는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 《나는 단순하게 살기로 했다》, 《인생 절반은 나답게》, 《나는 상처를 가진 채 어른이 되었다》, 《적당한 거리를 두세요》, 《불편한 사람과 편하게 대화하는 법》, 《결국 성공하는 사람들의 사소한 차이》, 《나는 착한 딸을 그만두기로 했다》 등이 있다.



감수자 l 현창혁

경영학박사. 현대경제연구원 경영연구본부와 인재개발원에서 오래 근무하고 2013년에 독립했다. 로지컬 씽킹, One Page 보고서 작성법 등 직장인의 기획력과 문제해결력을 향상시키는 강의를 업으로 하면서 글쓰기를 병행하고 있다. 《로지컬 씽킹의 기술》, 《맥킨지 문제해결의 이론》 등 20여 권을 우리말로 옮겼다.

감수의 글_일 잘하는 사람은 논리적 글쓰기를 한다

시작하는 글_상위 1퍼센트의 논리적 글쓰기 비법

 

제1부 메시지의 구성

제1장 구성의 준비

1. 비즈니스에서 글쓰기를 이해한다

글쓰기의 목적 

글을 쓰기 전에 조심할 함정

2. 커뮤니케이션 설정을 확인한다

주제 확인: 몇 가지의 어떤 질문으로 바꿀 수 있는가? 

기대하는 반응 확인: 읽는 사람이 어떻게 해주기를 바라는가? 

읽는 사람의 확인: 드러나지 않은 검토자가 있는가? 

쓰는 사람의 확인: 문서 발신자는 누구인가?

3. 구성의 윤곽을 잡는다

구성의 대원칙 

구성을 위한 힌트

 

제2장 본론의 구성 1 - 로지컬 씽킹의 개론

1. ‘논리적’이라는 의미를 이해한다

2. 논리적으로 사고를 정리하는 도구를 확보한다

MECE: 중복, 누락, 혼재 없이 나눈다 

So What?/Why So?: 결국 요점이 무엇인지를 정확하게 이끌어낸다

3. 논리적으로 구성하는 도구를 확보한다

논리의 기본 구조 

병렬형 논리 유형

해설형 논리 유형

 

제3장 본론의 구성 2 - 로지컬 씽킹의 실천

1. 논리 유형의 구성 방법을 이해한다

‘결론에서 근거로’ 전개하는 구성 

‘근거에서 결론으로’ 전개하는 구성

2. 논리 유형을 구성한다

베타사의 사례: 설정 

1단계. 질문을 확인하고 논리 유형을 선택한다 

2단계. 위에서 아래로 MECE에 맞춰 틀을 만든다 

3단계. 아래에서 위로 So What?/Why So?한다

3. 논리 유형을 자가 진단한다

확인 1. 읽는 사람의 Why So?에 과부족 없이 답변하고 있는가? 

확인 2. 요지가 명확한가? 

확인 3. 결론을 먼저 전달할까, 근거를 먼저 전달할까?

 

부록 

다양한 논리 유형에 대한 자가 진단

 

제4장 도입부의 구성

1. 잘못된 사례에서 배운다 

매몰 유형 

표제 반복 유형

인사말 일관 유형

2. 도입부란 무엇인지를 이해한다

첫 번째 관점: 커뮤니케이션 설정의 공유

두 번째 관점: 읽는 사람의 관점에서 보는 커뮤니케이션 관찰

구성할 때의 유의점

3. 도입부를 구성한다

첫 번째 관점: 커뮤니케이션 설정의 공유

두 번째 관점: 읽는 사람의 관점에서 보는 커뮤니케이션 관찰

 

제2부 메시지의 표현

제5장 구성의 시각화

1. 한눈에 알 수 있는 문서를 만든다

2. 포인트 1: 보고서 제목과 중간 제목을 명기한다

보고서 제목으로 주제와 기대하는 반응을 시사 

중간 제목으로 구성을 명시

항목형과 So What?형의 중간 제목 사용법

3. 포인트 2: 기호와 간격을 활용한다

논리 유형상의 위치를 기호와 간격으로 구분

기호로 드러내는 MECE와 So What?/Why So?의 관계

4. 포인트 3: 첫머리에 설명의 기준을 명시한다

잘못된 사례: 설명의 기준이 문서 속에 묻혀 있다

바람직한 사례: 설명의 기준이 첫머리에 있다

 

부록

시각화의 응용

 

제6장 메시지의 문장 표현

1. 비즈니스 문서에서 중요한 세 가지 요건을 이해한다

2. 요건 1. 구체적으로 표현한다

사안의 핵심을 표현한다 

애매한 단어나 표기 방법에 주의한다

3. 요건 2. 논리적 관계를 바르게 표현한다

MECE 관계를 드러낸다

So What?/Why So?의 관계를 나타낸다

4. 요건 3. 간결하게 표현한다

문장을 단순하게 한다 

쓸데없는 표현을 없앤다

 

부록

셀프 에디팅을 위한 체크 리스트

 

마치는 글_누구나 논리적인 글쓰기를 할 수 있다

(121-841)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 134 미진빌딩 5층
				TEL (02)338-9449       FAX (02)338-6543
				사업자등록번호 105-87-80649
				대표자 : 홍영태 / Email pr@businessbooks.co.kr
				Copyright(c)2015 ㈜비즈니스북스 The Business Books Co., Ltd. All Rights Reserved.
(121-841)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 134 미진빌딩 5층
				TEL (02)338-9449       FAX (02)338-6543
				사업자등록번호 105-87-80649
				대표자 : 홍영태 / Email pr@businessbooks.co.kr
				Copyright(c)2015 ㈜비즈니스북스 The Business Books Co., Ltd. All Rights Reserved.